This blog is no longer updated and is kept for archival reasons only. Please visit timothylive.net for the latest blog.

Timothy Kim::Blog - my life in words, verses and rhymes
twitter archive

Archive for May, 2007

Sharing a moment

Miss Korea

10:16:34 PM highwind81: i feel bad for the rest of the contestants who’s just standing behind… it looks like a cage
10:16:45 PM turbo1226: well thats what they get for being ugly
10:16:49 PM highwind81: hahahahha

어제 피곤한 몸을 끌고 집에 돌아와 티비를 키고 미스 유니버스를 보았다.

재미 없었다.

혼자 보기엔 너무나도 재미 없었다. Miss USA가 넘어졌어도 누구랑 같이 웃을 사람도 없고, 누가 이쁘다 누군 못생겼다 같이 수다 떨 사람이 없어 별로 재미 없었다. –;;

다행이도 나영이가 online에 있어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chatting을 통해서라도 할 수 있어서 조금은 괜찮았다.

TV라는 medium. 어떻게 보면 굉장히 passive하고 individualistic한것 같지만 그렇지 만도 않은거 같다. 난 언제 쯤 저녁때 집에 들어와 TV show를 같이 할 사람이 생길까?

Tags: , , , ,

Conversation with Hakmin

(23:33:11) Timothy Kim: wat up dawg
(23:33:19) 이학민: hahahaha
(23:33:24) Timothy Kim: wat?
(23:33:25) 이학민: whats up
(23:33:26) 이학민: hahaha
(23:33:38) Timothy Kim: wats so funny?
(23:33:42) 이학민: sorry i can’t stop thinking bout your yul dong time
(23:34:04) 이학민: im not makin fun of you man..
(23:34:16) 이학민: it was jus graceful time
(23:34:42) Timothy Kim: what about my yuldong time?
(23:34:48) Timothy Kim: are you talking about the crying?
(23:34:51) 이학민: yeah.. sorry
(23:35:00) 이학민: im sorry for laughing
(23:35:01) Timothy Kim: haha
(23:35:03) Timothy Kim: it’s alright
(23:35:06) Timothy Kim: it is pretty funny
(23:35:56) 이학민: 얼마나 은혜를 받았기에 율동 시간에 눈물이나냐..
(23:36:39) 이학민: it was a high light moment for me this year
(23:36:40) 이학민: oh man

울었다.

CG Conference에서 “좋으신 하나님” 율동을 사람들에게 가르쳐 주며 눈물을 흘렸다.

눈물을 흘렸을땐 몰랐다, 왜 울었는지.

하지만 지금은 안다.

하나님이 너무 좋다.

좋은신 하나님.

How can you not cry with joy?

Tags: , , , , ,

전화

Phone가끔가다 그냥 문득 생각나서 전화해보고 싶은 사람이 있다. 그럴때 마다 난 항상 전화를 해본다. 그리고는 별 다른 이유없이 그냥 살아 있는지 궁굼해서 전화했다고 하면 다들 좋아한다. ^^;;

오늘 저녁 클라스를 마치고 DC길을 걷다 한국에있는 혜원이가 문득 생각이나서 전화를 걸었다. 평소때는 전화하면 잘 받던 혜원이가 전화를 안받았다. 왠지 모르게 섭섭했다. 소심한 디모데…

저번에 한국에 들어갔을때 못봤는데, 이번에 가면 꼭 봐야지.

Tags: ,

First day of class

It’s the first day of the summer classes, and I’m already burned out. I have no idea why, but I get tired extra easily and can’t seem to function like a normal human being. (Well… not that I have before, but that’s another blog entry. -_-;;;) Lot of work to do and lot of things to take care of, yet I can’t seem to find the energy to do it.

Burnout

Yesterday, I told myself I want to get up early around 7 and goto church to pray. From last saturday bible study, I realized how much I did not pray. Well… I did but it was more of a habitual thing. But instead I woke up around 8 stayed in bed for about an hour staring at the ceiling. Then I managed to get myself to sit in front of my computer and check the news for 2 hours. Finally, before heading out for school and work, I squeezed in 30 minutes of Guitar Hero.

What’s wrong with me?

Oh and my neck still doesn’t turn left. -_-;;

Tags: , ,

Dear Lord,

I miss You…

That is all for today.


아직도 생생하고 기억한다. 이 일들이 처음 시작된 날을. 대준이네 살때였다. 아마도 2005년 10월 쯤이였을꺼다. 내 방안에 혼자 앉아 내 자신에 대해 놀란 날.

그 이후 벌써 2년이 다되가고 있다. 하지만 변한것은 별로 없다. 그동한 마음을 굳게 먹어도 질때가 너무나도 많았다.

매일같이 내 자신에게 변명만 하고 살아온 지난 2년. 이 싸움은 언제 끝이 날까?

St. Agatha를 조금이나마도 이해 할 수 있을거 같다…

Tags: , ,

Stop

Shutdown

Oh Lord

Oh Lord,
Death be upon me.
For I can take no more.
You’ve taken my vigor away,
Take my burdens as well.
My wishes are futile and
Thy will, I do not desire
Oh Lord,
Let death be upon me.

- s.m. Timothy Kim

Tags: , , ,

앞 안보고 달려가기

Stop it, Tim.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