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blog is no longer updated and is kept for archival reasons only. Please visit timothylive.net for the latest blog.

Timothy Kim::Blog - my life in words, verses and rhymes
twitter archive

Call for Anger

To whom it may concern,
상처들을 없애지 말고 끌어안자.
연약함 속에 연약하게 머물러보자.
사랑이란 하나도 없는 내 안의 진공상태를 철저히 지켜보자.
구원은 인간의 바깥에서 부터 오니 이제 제발 쓰러지자.
원수를 사랑하기 전에 그 분 앞에서 한번 분노해 보자.
마지막 남은 나의 의가 무참히 짓밟힐 때
악이 나를 향해 승리의 웃음을 지을 때
나의 오른 주먹 손아귀에 하나 남지 않은 힘을 볼 때
앞으로 괜찮을거야 스스로 한마디 그런것 집어치우고
이제 제대로 한번 넘어지고 다쳐보자.
분노하고 애통하며 그대로 곤두박질 하자.
구원은 거기에 있다.

은규형이 쓴 rap 가사에 딱 맞는 chorus가 생각이 났다.

무거운 짐을 나홀로 지고 견디다 못해 쓰러질 때
불쌍히 여겨 구원해 줄 이 은혜의 주님 오직 예수

363장

Beat만들고 singer만 찾으면 된다!

[post script]

363장은 9/8박자여서 rap하기가 힘들수도 있기에 12/8로 beat를 만들어 거기에 마추어 chorus를 부를까 생각중이다.

Tags: , , , , , ,

Geeky Friend

High School이후로는 내 주위에 진정한 geek친구가 없었다.

주말마다 컴퓨터를 들고 Matt Anderson 집 지하실에 network를 만들어놓고 밤새 코딩하는것이 낙이였던 고등학교 시절에 비하면 같이 코딩은 커녕 프로그래밍에 관한 대화를 나눌 수 있는 사람을 내 주위에서 찾기도 힘들다. (그때 그 무거운 데스크탑 컴퓨터를 19인치 CRT모니터까지 함께 들고 모였든 우리들을 보면 진정한 geek이였다고 자랑스럽게 말할 수 있다.)

대학에서 만난사람들은 대부분 돈때문에 computer science하거나 코딩을 대학교와서 시작한 사람들이 대부분이였다. 뭐 돈 때문에 컴퓨터를 공부하고 늦게 프로그래밍을 시작한것이 잘못된것은 아니지만 그들과는 앉아 진정한 geeky한 대화를 나누기가 힘들다. 그래서 그런지 대학에선 geek friend 가뭄이 심하게 찾아왔었다.

모든 이야기에는 예외가 있듯이 나의 geeky friendless life에도 예외는 있다.

eunmind.jpg

작년 크리스마스때 은규형이 메릴렌드를 방문했다.

야후에서 system architect(틀리면 고쳐주세요)으로 일하고 있는 형은 내가 무진장 좋아하는 형이다. CP를 다닐적 KCM에서 나의 소 그룹 리더였던 형의 첫 인상이 생생하다. 바로 KCM orientation미팅때 칠판에다가 이번 일년동안 KCM이 나아갈 방향과 오늘 미팅 일정을 c style pseudo code로 적고 있는 모습이였다. 그 것을 보고 난 한번에 반하였다. 그후 KCM Focus Group을 단번에 Focus Family로 바꾸어논 그 형의 리더쉽은 나에게는 너무나도 큰 인상을 남겨주었다.

그리곤 곧 졸업을 한뒤 인디아나로 대학원을 갔다. 그 때 형의 eunmind.net을 발견했었다. 고등학교 이후 홈페이지를 운영하는것을 중단한 난 형의 사이트를 보자 마자 필(?)을 받아 나만의 홈페이지를 다시 개설 운영하기 시작했다. It wasn’t just in the blog/homepage aspect of life that he has affected. 사진에 관한 관심에서 부터 자전거로 commute하는 것까지 형에게 받은 영향은 생각보다 많다. 그리고 형의 솔직한 글들을 통해 엿볼수 있는 그의 세계관은 나의 세계관을 정립시키며 만들어나가는데 큰 자리를 찾이하였다.

나와 많은 비슷한 관심사를 갖고있고 모든것을 분석하는 눈으로 바라보는 그의 모습은 비록 2~3년마다 한번보는 얼굴이지만 매일 보는 그 어느 얼굴보다 가깝게 느껴진다. 그래서 그런지 형과의 만남은 항상 기억에 남는다. 2004년 크리스마스때 Rockville Pike에서 함께한 아침식사 대화의 내용도 아직까지 생생히 기억난다. 그리고 작년 만남때도 여러이야기를 나누면서 나에게 아직까지 울리고 있는 한마디가 있다.

부족한것이 풍족한것보다 더 재미있다.

같이 현재 industry가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을 진지하게 같이 논할 수 있는 유일한 친구. 나에 Yahoo에 대한 perception을 바꾸어 놓은 당사자. 같이 성경공부하고싶은 사람 순위 1번. 함께 open source project를 하고 싶은 geek. 나의 앞길에 대한 많은 미스터리들의 빛이 되어주고 있는 조언자. 학교뿐만 아니라 신앙의 선배.

난 그런 은규형이 좋다.

Tags: , , , ,

KLDP Front Page

KLDP Screen Capture

KLDP내가 쓴 gentoo/ubuntu에 관한글이 front page에 떴다.

Front page에 뜨는글은 geekforum이란 곳에 올라오는 글들이다. geekforum의 말을 빌려 소개하지면 다음과 같다.

“geekforum은 사용자 여러분들께서 이곳에 올리신 글들 중에서 추천할 만한 글을 따로 선정한 것입니다.”

내가 subscribe하고 있는 feed에 내 글이 올라오니 별거 아닌데도 괜시리 기분이 좋았다. ^^;;

It’s good to be a geek!!

[post script]

블로그 청소후 처음으로 올리는 500 pixel width picture다! 그전까지 사용되왔던 420px width에 80만 더한건데도 굉장히 liberating한거 같다. 은규형처럼 600 pixel까지 가기에는 약간 부담이…

Tags: , , , ,

Beauty of words

If you sort my chatting transcripts by its size, you would have eunmind on top, if not near top.

For some reason, I was doing a word search on the transcript and I found something interesting. When I searched for the word “killer”, three instances of that word came up. But the meaning of each usage was totally different from each other.

First:

eunmind: have you played killer instinct  

Here it’s part of a pronoun.

Second:

 eunmind: there are two killer apps in internet 

This time it’s an adjective meaning dominating or high in quality.

Third:

Timothy Kim: but it’s a killer prepping for it

Finally, here it’s an adjective turned into noun, meaning very difficult thing or demanding.

I think the beauty of language lies within the multiplicity of words. Because a single word can carry so much meaning, it allows our minds to paint pictures far better than any pictures can do.

I was going to bring this writing to some kind of spiritual analogy but I forgot what I wanted to say…. 늙어가나? -_-;;

Tags: , ,

Underrated

Life is hard.
People have claimed.

Life is overrated.
Others have grumbled.

Life is wonderful.
Some have sang.

Life is beautiful.
They even made a movie.

As for me, Life is life.
And I like it that way.

- s.m. Timothy Kim, inspired by this.

Tags: , ,

Moving finished! … almost

I’ve finished moving my blog from a server that I’ve been mooching off of for past 7 years. That server had bandwidth problems, slow connection problems, capacity problems, script parsing problems, etc. etc.

The new server is being hosted by bluehost.com, this was through recommendations of my people, including Eungyu hyung. He apparently hosts his website via bluehost.com. So, after making the transition, I messaged him and I told him how I moved to bluehost

(21:56:59) highwind012: i bought a server space at bluehost
(21:57:03) eunmind: nice
(21:57:04) highwind012: hehe
(21:57:20) highwind012: transfering lot of stuff right now
(21:57:25) eunmind: do you think bluehost is alright?
(21:57:30) eunmind: it’s cheap right?
(21:57:32) highwind012: yeah
(21:57:36) highwind012: it has shell access
(21:57:39) highwind012: which is nice
(21:57:48) eunmind: do you think it will survive digg effect?
(21:57:58) highwind012: haha
(21:58:10) highwind012: i doubt my site will ever be dugged
(21:58:36) eunmind: if you make something interesting they will
(21:58:37) eunmind:
http://www.techcrunch.com/2006/10/17/media-temple-crushes-shared-hosting/
(21:58:45) eunmind: i am thinking about changing to this

Thanks hyung… –;;

Anyways…

Now that I’m paying money to host my website, maybe I’ll ask people for donations!!

Tags: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