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blog is no longer updated and is kept for archival reasons only. Please visit timothylive.net for the latest blog.

Timothy Kim::Blog - my life in words, verses and rhymes
twitter archive

First Slope of the Season

img_8878.JPG

Snowboarding!!!!

지난 금요일 친구들과 함께 이번 겨울 처음으로 보드를타러 갔다.

이 글 마자 읽기, Read the rest of this entry »

Tags: , , , , ,

Conversation with Sharon

It’s Christmas time again and like we do every year, my home town friends are getting together to do secret santa and potluck dinner. So every year we get together around end of november to pick our secret santa. Since this year lot of the friends are out of town, we decided to use an existing online system instead of meeting up.

But the online system had a minor flaw. The online system allowed the members to pick the same person as last year. Normally this was resolved by redoing the drawing. This used to be easy when everyone was at the same place passing basket around to do the drawing, but now it’s felt more cumbersome to do again when doing it online.

Anyways, this is the email exchange regarding this issue:

이 글 마자 읽기, Read the rest of this entry »

Tags: , , , , ,

Conversation with Nan very john…

3:46:45 PM highwind81: http://gizmodo.com/gadgets/omg-important-news%21/
breaking-first-in-line-guy-is-a-pro-
linesitter-sweats-a-lot-272849.php

3:47:40 PM nanveryjohn : wth
3:47:44 PM highwind81: exactly
3:47:55 PM nanveryjohn : odd
3:47:56 PM nanveryjohn : very odd
3:48:02 PM highwind81: very very
3:48:04 PM highwind81: 3odd
3:48:13 PM highwind81: that three was a typo
3:48:17 PM highwind81: very “odd” typo
3:48:19 PM highwind81: get it?
3:48:20 PM highwind81: hahahaha
3:48:26 PM highwind81: give me a rofl
3:48:27 PM nanveryjohn : hmmmm
3:48:31 PM nanveryjohn : -__-
3:48:32 PM nanveryjohn : cannot
3:48:34 PM nanveryjohn : it will not come out
3:48:35 PM highwind81: oh c’mmon
3:48:41 PM highwind81: at least a lol?
3:48:50 PM nanveryjohn : it warrents an uhhhhhhhhhhh
3:48:56 PM highwind81: you suck
3:49:06 PM nanveryjohn : i don’t know if anyone could appreciate that
3:49:06 PM nanveryjohn : haha
3:49:58 PM highwind81: imma blog it and show you that there are those who appreciate such high class humor!!

And I did… -_-v

Tags: , ,

Sharing a moment

Miss Korea

10:16:34 PM highwind81: i feel bad for the rest of the contestants who’s just standing behind… it looks like a cage
10:16:45 PM turbo1226: well thats what they get for being ugly
10:16:49 PM highwind81: hahahahha

어제 피곤한 몸을 끌고 집에 돌아와 티비를 키고 미스 유니버스를 보았다.

재미 없었다.

혼자 보기엔 너무나도 재미 없었다. Miss USA가 넘어졌어도 누구랑 같이 웃을 사람도 없고, 누가 이쁘다 누군 못생겼다 같이 수다 떨 사람이 없어 별로 재미 없었다. –;;

다행이도 나영이가 online에 있어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chatting을 통해서라도 할 수 있어서 조금은 괜찮았다.

TV라는 medium. 어떻게 보면 굉장히 passive하고 individualistic한것 같지만 그렇지 만도 않은거 같다. 난 언제 쯤 저녁때 집에 들어와 TV show를 같이 할 사람이 생길까?

Tags: , , , ,

Dejavu

10:45pm

이런저런 생각으로 가득찬 머리를 이어들고 집에 도착 하였다.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등과 양손에 짐을 들고 아파트로 향하기 시작했다. 때 마침 나와 함께 주차한 차 2대… 그 차에선 두 쌍의 커풀들이 굉장히 다정한 모습으로 내려 내 아파트로 향하기 시작 하였다.

“부러운가? -_-;;”

이 글 마자 읽기, Read the rest of this entry »

Tags: , ,

친구들…

Danny and Herbert

오랬만에 참 정겨운 얼굴들을 만났다. (방금 “얼굴들을”치면서 받침이 다 “ㄹ”이여서 즐거워했다.. -_-;;) Danny, Herbert, and Paul. 한 반년만에 보는건가? 일년에 한두번 우연찮게 항상 본다. 하지만 볼때마다 너무나도 반갑다. 같은 걱정 같은 어려운일들을 짊어지고 사는거 같은데도 항상 얼굴엔 웃음이 가득하다.

오늘도 만나자마자 부등켜 안고 인사를 하고 한 10여분정도 여담을 나누었다. 다들 졸업해서 일하고 이러쿵 저러쿵 살고 있다고 그런다. 나도 지금은 여름이라 일하면서 이러쿵 저러쿵 살고 있다고 이야기 해주었고… 옛 친구를 만나면 참 편하다. 부담없이 마구 떠들 수 있고 말 조심할까 걱정 안해도 되고.

요즘 점점 소심해지고 의욕을 잃어가는 내 자신을 발견하고 있다. 뭔놈의 걱정이 이렇게 많은지. 얼굴에 “걱정”이라고 크게 써져있다. 쩝… 어쨌든 오늘 이 친구들을 만나서 조금 기분이 좋아 진거 같다. 자주 연락해야지… Labor Day때 picnic간다고 하니 그거나 같이 가봐야겠다.

얘들아 만나서 반가웠어!!! ^_________^

Tags: , ,